유니세프 내용 바로가기 링크

설립이념

유니세프 설립이념 이미지

어린이가 살기좋은 세상은
모두가 살기좋은 세상입니다

MORE

역사

유니세프 역사 이미지

1946년 창립된 유니세프의 역사를 알아보세요

MORE

후원자 참여

후원자 참여 이미지

유니세프 후원자님과
함께하는 다양한 활동

MORE

착한상품

착한상품 이미지

지구촌 어린이들에게 희망이
전해지는 착한상품

MORE

자원봉사

자원봉사 이미지

세계 어린이를 위해 활동하는 다양한 유니세프 자원봉사

MORE

뉴스

이전 다음
220/230
검색 전체보기 리스트형썸네일형
공지사항 게시판입니다.

(02/11/22) 유니세프 카드, 상품 사세요!

  • 2003.06.17
  • 조회수 : 8665

(02/11/1) 중국 유니세프 사업장 현지시찰

  • 2003.06.17
  • 조회수 : 8501

(02/10/14) SK디투디, 쇼핑몰 매출의 1% 기부

  • 2003.06.17
  • 조회수 : 9895

(02/10/9) 모유수유 의료요원 교육

  • 2003.06.17
  • 조회수 : 8602

(02/9/18) 서울예술단 고려의아침을 마치고

  • 2003.06.17
  • 조회수 : 8152

(02/9/16) 최경주 프로골퍼 자선경매

  • 2003.06.17
  • 조회수 : 8343

(02/7/26) 제11회 세계모유수유주간 기념 행사

  • 2003.06.17
  • 조회수 : 9301

(02/7/23) 몽골 어린이질병관리 프로그램 시찰

  • 2003.06.17
  • 조회수 : 8039

(02/6/17) 유니세프데이 행사 (6/19)

  • 2003.06.17
  • 조회수 : 8593

(02/5/30) 유니세프기금마련, FIFA월드컵경매

  • 2003.06.17
  • 조회수 : 9458
공지사항 게시판입니다.

(02/11/22) 유니세프 카드, 상품 사세요!

■ 유니세프 카드, 상품 사세요! 2002-11-22 - 생명을 구하는 유니세프카드와 상품 카드와 상품을 사면서 동시에 좋은 일을 하고 싶은 사람들은 유니세프에서 마련한 카드와 상품을 구입하는 것은 어떨까? 유니세프 카드는 세계적인 예술가의 작품과 세계 전통유산의 내용을 담고 있고, 또한 환경보전을 위해 재생용지를 사용하고 있어서 다른 어느 카드와 비교하여도 손색이 없고, 상품의 경우 20여 종이 넘는 다양한 상품이 있어서, 유아에서부터 성인까지 사용이 가능한 것들이 있다. 판매수익금은 전액 세계 어린이의 생명을 구하는 일에 사용된다. 구입은 유니세프 쇼핑몰 (www.unicefmall.or.kr)에서 구입할 수 있다. ○ 카드의 기원과 의미 - 1949년 제2차 세계대전으로 황폐해진 체코슬로바키아의 작은 마을에 유니세프가 베푼 지원에 감사하기 위하여 7살 난 소녀가 그림엽서를 만들어 보냈다. Jitka Samokova라는 이름의 어린 소녀가 환한 태양 아래서 명랑한 원무를 즐기는 모습을 그린 이 한 장의 엽서는 그 당시 긴급구호사업으로 피로에 젖어 있던 유니세프 관계자들을 크게 감동시켜, 이 작고 아름다운 마음을 모든 사람과 나누기 위하여, 카드 판매사업을 시작하게 되었다. - 전세계적으로 작년 한 해 동안 1억3천만 장이 판매되었으며, 판매금은 어린이를 위한 사업의 재원으로 쓰이며, 한국의 경우 50여만 장이 판매되었다. - 아동복지를 지향하는 유니세프의 이념을 지지하여, 전세계 100여개국의 2,500여 유명 화가들이 카드 제작을 위해 자신의 작품을 기증해 주었다. 이 가운데는 한국의 김기창, 김근중, 이동천을 포함하여 피카소, 미로, 마띠스, 샤갈, 몽드리앙, 무어 등의 이름이 포함되어 있다. ○ 카드와 상품에 대하여 - 年賀, 성탄, 평화, 소망, 어린이, 동양화, 행운 등을 주제로 하여 유명 화가 및 디자이너 등의 작품들이 있습니다. 가격은 1세트10장 당 9천~1만2천원 선. - 또한 3천~2만5천원 가격대의 다양한 상품도 준비되어 있다. 나무로 만든 성탄 트리장식(1만5천원), 첫 돌 이후의 유아들에게 적합한 퍼즐놀이, 어린이들의 호기심을 자극하는 프라스틱 큐브(5천원), 여자 어린이들을 위한 특별한 상품 쥬얼리세트(2만5천원), 자연과 어린이를 주제로 한 71장의 예술사진으로 구성된 2003 포토다이어리(2만원), 우편엽서 달력(1만2천원),네팔 어린이를 주제로 한 벽걸이 달력(1만6천원), 그리고 유니세프의 베스트셀러인 포켓 다이어리(1만1천원) 등이 있다. ○ 카드와 상품을 구입하면… - 전세계적으로 6억 명의 어린이가 질병과 오염된 물, 비위생적인 환경, 영양실조, 차별과 교육기회의 부족, 전쟁과 폭력과 싸우면서 열악한 환경에서 살아가고 있다. - 카드와 상품 판매를 통해, 유니세프는 어린이의 기초교육, 영양공급 등 아래와 같은 일을 할 수 있다. · 어린이의 영양 공급을 통한 건강 보호 · 교육의 질 개선 · 특히 분쟁지역에서 어린이가 공부할 수 있는 안전한 환경 조성 · 여자어린이에 대한 차별 근절 및 교육기회 확대 등입니다.(끝) * * *

(02/11/1) 중국 유니세프 사업장 현지시찰

■ 제목 : 중국 유니세프 사업장 현지시찰 유니세프한국위원회 朴東銀 사무총장은, 10월31일부터 3일 동안 중국의 천진시 청각장애아동을 위한 수화교육사업장을 방문한다. 이 사업은 유니세프와 천진시 청각장애아재활센터가 2001년부터 5개년 사업으로 실시하는 것으로 2002년 수화교육 사업에 필요한 지금은 KTF가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으로 본회를 통해 1억원을 기부한 바 있다. KTF의 기부금은 청각장애아동을 위한 교재와 커리큘럼 등 수화교육 모델 개발과 장애아 가족과 일반인을 위한 교육자료개발, 장애인의 날 행사 개최, 해외프로그램 지역방문, 전문가 웹사이트 개발 등 다양한 분야에 사용되고 있다. 현재 중국에는 180만 명 이상의 14세 미만 청각장애아가 있으며, 많은 청각장애아들이 가정 형편상 회화교육에 꼭 필요한 보청기 등의 보조기구를 구입 못하고 있다. 또한 상급학교교육과 취업 등 청각장애아동에 대한 사회적 지원시스템이 미약해 청각장애아동 대부분이 초등학교 3~4학년 과정에서 중퇴하고 있는 실정이다. 따라서 중국에서의 수화교육은 청각장애아들의 의사소통과 사회적 발달에 도움을 주는 등 기본적인 권리보호를 위해 절실히 필요한 사업이다. - 그림설명 : 수화교육을 받고 있는 천진시의 청각장애아들 * * *

(02/10/14) SK디투디, 쇼핑몰 매출의 1% 기부

■ 제목 : 쇼핑몰 매출액의 1%를 어린이에게로! - SK 디투디, 10월 14일 유니세프와 후원 협약식 - 매출액 1%로 모아진 기금은, 국내 난치병 어린이 치료와 북한어린이 영양사업에 사용 유니세프한국위원회(사무총장 朴東銀)와 SK 디투디㈜(대표 趙昌俊)가 인터넷 쇼핑몰을 통한 어린이 후원협약을 맺었습니다. 10월 14일 오후 2시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사무실에서 열린 후원협약식에 따라 10월16일부터 12월31일까지 SK 디투디㈜는 자사 쇼핑몰(www.skdtod.com)을 통해 판매되는 총 매출액의 1%를 국내 난치병 어린이와 북한 어린이를 위한 기금으로 유니세프에 기부하게 되며 이러한 후원금 중 일부를 국내 난치병 어린이에게 기부할 예정인데, 골형성부전증을 앓고 있는 이지현 양(만6세. 인천시 간석4동) 등 어린이 두 명에게 치료비를 지원하게 됩니다. 지금까지 많은 인터넷 사이트에서 사회공헌프로그램에 네티즌들이 참여하도록 유도해 왔지만 쇼핑몰 운영사가 직접 자사 매출액의 1%를 기부하기로 한 것은 이번이 최초의 사례입니다. 사회공익사업에 큰 관심을 가지고 있는 SK 디투디㈜는 기부금 외에도 쇼핑몰에 유니세프 매장을 신설, 유니세프 카드 및 선물용품 판매를 통해 유니세프 기금 조성을 지원하게 됩니다. 유니세프한국위원회, 협약을 계기로 국내어린이 지원사업 확대 유니세프한국위원회는 1994년부터 유니세프의 선진국형 기구로서 주로 최빈국을 중심으로 한 개발도상국 어린이들을 지원해 왔으나 이번 협약을 계기로 국내 어린이를 위한 프로그램을 대폭 확대해 나갈 계획입니다. 한편 이번 협약으로 인한 기금은 2명의 국내 난치병 어린이 치료비와 북한어린이를 위한 영양사업(고영양우유와 비타민, 무기질 등의 영양분 제공)에 사용될 것입니다. * * *

(02/10/9) 모유수유 의료요원 교육

■ 서울, 부산 모유수유를 위한 의 ... 2002-10-09 705 ■ 성공적인 모유수유를 위한 의료요원 교육을 아래와 같이 실시한다. - 일시/장소 · 19차 부산 : 2002. 11. 4 ~ 5. (월~화) · 20차 서울 : 2002. 11. 11~12 (월,화) - 대상 : 전국 병원의 산/소아과 간호사 및 보건소 모자보건담당자 등 - 기타 : 대한간호협회 보수교육으로 인정되며, 신청자가 많을 경우 선착순 마감한다. 자세한 사항은 ’엄마젖 먹이기’(www.unicef.or.kr/bfhi)를 참조.

(02/9/18) 서울예술단 고려의아침을 마치고

■ 서울예술단 ’고려의아침’ 을 마치고 - 공연수익금 1천만원 기부금 전달 총체음악극, 가무악 등으로 잘 알려져 있는 서울예술단이 지난 5월25일부터 30일까지 6일 동안 올림픽공원88마당에서 선보인 ’고려의 아침’공연을 마치고 공연수익금 중 1천만원을 9월13일 유니세프한국위원회에 기부하였다. 이를 위해 서울예술단의 신선희 총감독, 이종열 기획팀장, 유희성 연기감독 등이 본 위원회를 예방하고 기부금 전달식을 가졌다.(아래 사진) 서울예술단은 그동안 수준높은 뮤지컬, 가무악, 무용작품을 제작하여 국내의 국가적 행사를 포함 해외 40여개국을 순회하면서 현재까지 800여회의 다양한 공연을 선보인 바 있다. 좌로부터 박동은 유니세프한국위원회사무총장, 신선희 서울예술단 총감독

(02/9/16) 최경주 프로골퍼 자선경매

■ 최경주 프로골퍼 자선경매 지난 9월 10일 롯데호텔에서 유니세프 기금 마련 위한 최경주 골프용품 자선 경매쇼가 개최되었다. (주)슈페리어(www.superiori.com)가 주최한 이 날 행사에는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친선대사인 안성기 씨와 골프를 사랑하는 많은 인기 연예인이 참석하였고, 이 날 경매 수익금과 최경주 씨가 기부한 1천만원을 합하여 모두 약 1천3백만원 이상의 기금을 전달 받았다.

(02/7/26) 제11회 세계모유수유주간 기념 행사

■ 제11회 세계모유수유주간 기념 행사 - 2002년 아기에게 친근한 병원 5개 병원 임명 유니세프한국위원회(회장 玄勝鐘)와 한국BFHI위원회(위원장 李根)는 제 11회 세계모유수유주간(8월1-7일)을 맞아 오는 8월7일(수) 11시 프레스센터에서 “2002년 아기에게 친근한 병원 임명식”을 갖는다. 이번에 “아기에게 친근한 병원”으로 지정되는 분당 메디파크 산부인과 의원(원장 이 윤), 광주 엔젤 산부인과 의원(원장 박창수), 경희의료원(병원장 김승보), 일신조산원(원장 서란희), 부산보훈병원(병원장 이헌치) 등 5개 병원은 한국 BFHI위원회가 신생아에 대한 모유수유 현황, 모자동실 여부, 교육 정도 등 ‘성공적인 모유 먹이기 10단계’ 항목(별첨 참조)에 의거 평가한 결과에 따라 결정되었다. 최근 분만이 종합병원에서 여성전문병원으로 옮겨가는 등 다양화하는 추세에 맞추어 금년에는 전국의 종합병원 뿐 아니라 월 출산 150건 이상의 여성전문병원과 조산원도 포함시켜 조사 대상 병원을 확대하였다. 이 평가는 5월 중 전국의 종합병원, 여성전문병원, 조산원 등 분만기관에 병원자체평가기구(유니세프 / 세계보건기구 개발)를 보내 자체 평가하게 한 후 유니세프와 세계보건기구가 정하는 일정 수준 이상의 병원을 BFHI위원들이 직접 방문하여 평가하는 과정을 거치게 된다. 특히 이번에 임명되는 병원들 중 광주 엔젤 산부인과 의원과 분당 메디파크 산부인과 의원은 ‘성공적인 엄마젖 먹이기 10단계’를 거의 완벽하게 수행하며 엄마젖 먹이기를 권장하는 병원으로 평가 받았다. "아기에게 친근한 병원 만들기 운동(BFHI; Baby - Friendly Hospital Initiative)"은 1992년 유니세프와 세계보건기구(WHO)가 처음 시작한 운동으로, 지금까지 전세계 17,000개 이상의 병원이 아기에게 친근한 병원으로 지정되었다. 한국의 경우에는 1993년부터 현재까지 부산의 일신기독병원을 제1호로 전국의 20개 병원을 지정한 바 있다.(아기에게 친근한 병원 명단 아래) 올해로 11회를 맞는 세계모유수유주간(World Breastfeeding Week, 8월 1-7일)은 유니세프의 협력기구이며 전세계 24개 모유수유권장운동 기구들의 협의체인 WABA(World Alliance for Breastfeeding Action, 세계모유수유연맹)에서 지난 92년 지정한 것으로 올해의 주제는 “건강한 엄마, 건강한 아기(Healthy Mother, Health Baby)”이다. ■ 성공적인 엄마젖 먹이기 10단계 1. 의료기관은 의료 요원을 위한 엄마젖 먹이기 방침을 마련한다. 2. 이 방침을 실행하기 위하여 모든 의료요원에게 엄마젖 먹이기 기술을 훈련시킨다. 3. 엄마젖의 장점을 임산부에게 교육시킨다. 4. 아기가 태어난 후 30분 이내에 엄마젖을 물린다. 5. 임산부에게 젖먹이는 방법과 아기와 떨어져 있어도 젖분비를 유지하는 방법을 자세히 가르친다. 6. 아기에게 엄마젖 이외의 다른 음식물을 주지 않는다. 7. 엄마와 아기는 한 방을 쓴다(모자동실). 8. 젖은 아기가 원할 때마다 먹인다. 9. 아기에게 엄마젖 외에 인공젖꼭지 등 다른 것을 물리지 않는다. 10. 엄마젖 먹이는 모임을 만들도로록 한다. ■ 아기에게 친근한 병원 명단 1. 부산 일신기독병원(1993.4.) 2. 목포 성골롬반병원(1993.7.) 3. 부산 동아대학병원( 〃 ) 4. 서울 강남성모병원( 〃 ) 5. 서울 위생병원( 〃 ) 6. 삼성 서울병원(1997.8.) 7. 서울 차병원( 〃 ) 8. 삼성 제일병원(1998.8.) 9. 경북대학교병원( 〃 ) 10. 대구 제일병원( 〃 ) 11. 서울중앙병원(1999.8.) 12. 인천 중앙길병원( 〃 ) 13. 국립의료원( 〃 ) 14. 가톨릭대학교 성모병원(2000.8.) 15. 건국대학교의료원 민중병원( 〃 ) 16. 순천향대학교 의과대학 부속병원( 〃 ) 17. 아산사회복지재단 강릉병원( 〃 ) 18. 대구가톨릭대병원(2001.8.) 19. 광명성애병원( 〃 ) 20. 가족보건복지협회 광주전남지회 가족보건의원( 〃 )

(02/7/23) 몽골 어린이질병관리 프로그램 시찰

■ 몽골 어린이 질병집중관리 프로그램 시찰 - 유니세프 한국위원회, 몽골 현지 답사 (7/26~8/2) - 지구촌 해외캠프 (7/25~8/2, 몽골 나이람달) 유니세프세프 한국위원회 朴東銀 사무총장은, 김미화 유니세프특별대표, 유니세프후원자 등 12명의 몽골방문단을 조직, 7월26일부터 8일 동안 몽골의 유니세프 사업장을 방문한다. 박 사무총장을 비롯한 몽골 방문단은 몽골 나이람달 국제캠프장에서 이 기간 동안 열리는 지구촌 해외캠프에 참가하는 한국어린이 112명과 동행하며, 방문 중 어린이들이 활동하는 나이람달 캠프장도 찾게 된다. 또한 몽골 부랑아 재활 시설인 보르누으르 농장을 방문, 하루 동안 봉사활동을 벌이며, 한국위원회가 지난 97년부터 매해 10만 불씩 지원하고 있는 몽골 농촌 지역 어린이 보건 및 교육 사업지역도 방문한다. 유니세프한국위원회는 1997년부터 몽골 어린이 질병 집중관리프로그램(IMCI, Integrated Management Children을 매년 10만 불씩 지원해 왔으며, 한국위원회가 지원하는 기금으로 몽골 유니세프 사무소는 우브르항가이, 아캉가이 등 2개 성에서 어린이 보건사업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유니세프와 세계보건기구가 공동으로 개발한 이 프로그램은 어린이 영양결핍, 예방접종 등 질병 관리 체계 개선, 어린이 사망률 감소, 성장 및 개발 촉진 등을 주요 목표로 삼아왔으며, 이러한 일련의 노력으로 ‘호흡기질환으로 사망하는 5세 미만 어린이’가 1991년 3,700여명에서 1999년 915명으로, ‘설사로 사망하는 5세 미만 어린이’가 1991년 760명에서 1999년 80명으로 감소할 수 있었다. 그러나, 2000년 현재 몽골의 5세 미만 사망률은 80명(1000명 기준)으로 중국(41명), 필리핀(42명), 태국(30명), 베트남(40명) 등보다 훨씬 열악한 실정이다. 유니세프한국위원회는 몽골 외에도 북한(예방접종), 중국(청각장애아동교육), 부탄 등의 유니세프 사업을 지원해오고 있다. 올해로 두 번째로 열리는 지구촌 해외캠프는 몽골 교육부 산하의 ICC(International Children’s Center)가 주관하고, 유니세프 한국위원회와 유니세프 몽골사무소가 협조하여 실시하는 것이다. 이번 캠프에는 한국, 몽골, 러시아, 미국, 중국, 인도, 쿠바 등에서 만 8~16세 청소년 500여 명이 참가하고, 참가 어린이들은 세계 각국의 청소년들과 함께 대자연 속에서 다른 참가국의 문화를 체험하는 한 편, 유니세프 사업현장을 방문, 자원봉사활동도 갖게 된다.

(02/6/17) 유니세프데이 행사 (6/19)

■ 유니세프 데이(6/19), 서울 ... 2002-06-17 서울특별시에서 지정한 유니세프의 날을 맞아 서울 월드컵 상암경기장 평화의 공원에서 아래와 같이 행사를 마련합니다. - 일시 : 2002년 6월 19일 (수) 14:00~22:30 - 장소 : 평화의 공원 내 월드컵공원 서울플라자 14:00~15:00 월드컵 퍼레이드 : 수방사 군악대의 어린이 동요 연주 15:00~15:30 유니세프 홍보영상 : 유니세프의 어린이 구호 활동에 대한 영상 15:30~16:30 유니세프 키즈 월드컵 페스티벌 : 축구신동 김천동 어린이와의 풋살게임, 어린이와의 축구게임 및 퀴즈대회, 어린이 응원전 16:30~17:30 국방부 의장대 (여군 : 14명, 전통의장대 67명, 3군의장대 89명, 사물놀이패 및 군악대 80명, 총 250명) 17:30~18:00 도전월드컵 : 어린이와의 축구게임 및 퀴즈대회 18:00~18:30 유니세프 뮤지컬 : "어린이가 그리는 평화의 세계" 뮤지컬, 70여명 18:30~19:00 김종석의 병아리 응원단 : 30여명의 어린이와 함께 하는 응원전 19:00~20:00 유니세프 음악회 (게스트 미정) 20:00~20:30 코리아 타이거즈 태권도 시범 or 미동초등학교 태권도 시범단 20:30~21:30 유니세프 데이 축하공연 : 박혜경, 이수영, 김장훈, 이은미, 왁스, 에즈원, 유리상자, 여행스케치 쿨, 락, 자우림 등 공연 추진 21:30~22:30 시네마 천국 : 월트 디즈니 출시 예정작 "피치" 또는 애니메이션 페스티발 수상작 상영 14:00~19:00 유니세프 사진전 (6/19~6/25) : "나는 평화를 꿈뀌요"라는 사진과 글 40여 점 전시<끝> ※ 보도자료 (아래) ■ 제목 : 6월 19일은 세계 어린이 축구의 날 김천둥 어린이와 함께하는 축구 교실등 다채로운 행사 마련 유니세프와 FIFA는 월드컵 경기가 없는 6월 19, 20일을 "세계 축구의 날"로 정하고 특히 어린이를 위한 구호인 "어린이를 위한 약속"에 대해 관심을 집중키 위해 다채로운 행사를 마련한다. 세계 어린이 축구의 날은 이번 2002 월드컵이 FIFA와 유니세프 간의 협정에 의해 어린이에게 바쳐진 것과 관련, 월드컵 기간 중 특별히 축구경기가 없는 날을 정해 이 때만큼은 축구 경기의 승패를 떠나 세계축구 팬들의 관심을 어린이에게 중요한 이슈인 교육, 전쟁, 기아, 질병 등에 모으자는 뜻에서 정해졌다. 이와 관련, 세계곳곳에서는 축구와 관련한 다채로운 행사가 마련된다. 우리나라에서는 유니세프 한국위원회가 상암 구장 앞 평화의 공원에서 행사를 마련한다. 이 날은 서울시가 ‘유니세프의 날’로 지정한 날이기도 하다. 이에 따라 서울시가 운영하는 월드컵 공원에서는 어린이와 관련된 행사들이 오후 2시부터 공원 폐장 때가지 계속된다. 어린이 뮤지컬 ‘어린이가 그리는 평화의 세계(오후 6시), 김종석의 병아리 응원단 공연(오후 6시30분) 등의 공연 등이 열리며 이 날부터 6월 25일까지는 유고 내전 당시 전쟁의 참상을 겪은 어린이들의 그림과 글을 전시하는 ’나는 평화를 꿈꿔요’ 그림전이 열린다. 또한 월드컵 기간 중 평화의 공원에서 운영되는 유니세프 홍보관에서는 ’어린이를 위한 약속’ 서명캠페인이 펼쳐지고 있다. 이 날 행사의 하이라이트는 유니세프 어린이 월드컵 홍보대사인 축구 신동 김천둥 어린이가 어린이들에게 축구 기본기도 가르쳐주고 직접 축구경기도 하는 ’김천둥 축구교실’(오후 15:30시부터)이다. 김천둥 어린이는 10살때인 지난 2000년 한 번에 볼 리프팅 10,700개를 기록하는 등 전세계 축구 팬들을 깜짝 놀라게 했으며 지단, 호나우도 못지 않은 현란한 개인기를 구사 할뿐만 아니라 또한 또래 어린이들과 시합하면 한 번에 20골 이상식을 넣는 천재 축구 소년이다. 이날 행사에는 또한 김천둥 어린이가 소장하고 있는 펠레, 베켄바우어, 요한쿠루이프, 호나우도 등의 사인볼도 전시하며 참가하는 어린이들에게는 조흥은행에서 선착순으로 축구공과 브로마이드를 준다 . 한편, 공동 주최국인 일본과 중국등에서도 유니세프 자선 축구 경기, 축구 교실 등 다채로운 행사가 마련될 계획이다.

(02/5/30) 유니세프기금마련, FIFA월드컵경매

■ 펠레 사인공, 홍명보 축구화를 소장할 기회! 2002-05-30 - 유니세프 기금 마련 위한 2002 FIFA 월드컵 경매 (http://kr.promo.yahoo.com/html/fifaauction) 유니세프(UNICEF, 국제연합아동기금)는 FIFA(국제축구연맹)와 Yahoo(야후!)의 후원으로 월드컵 기간 동안(5/27~7/2) 세계적인 축구선수 및 저명 인사 등이 사인한 피버노바 축구공, 공식 포스터, 티셔츠, 축구화 등 다양한 스포츠 기념품 경매를 진행한다. 한국을 비롯하여 영국, 일본 등 3개 나라에서 동시에 실시하는 이번 경매는 FIFA에서 물품을 수집하였고, 포탈인터넷 업체인 야후에서 사이트를 제공하였다. 이번 경매를 통한 수익금은 전액 유니세프 기금으로 충당되며 전세계 어린이를 위해 사용된다. FIFA가 ‘어린이를 위한 약속(Say Yes for Children)’이라는 기치 아래 어린에게 헌정한 이번 월드컵은 사상 최초로 인도주의적인 의미를 갖는 것으로서 ‘유니세프 기금 마련을 위한 FIFA-Yahoo’의 이번 경매는 ‘어린이를 위한 월드컵(the 2002 FIFA World Cup devoted to young people)’행사의 일부분으로 치러진다. 어린이에게 광범위한 이익을 가져다 주기 위해 유니세프와 FIFA는 지난해 11월 세계적인 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한국, 영국, 일본에서 각각 경매되는 이번 물품들은 FIFA의 인증서와 함께 최종 낙찰자에게 안겨지며, 한국의 경우 아래 물품을 포함한 축구화, 포스터, 티셔츠, 운동복, 축구공 등의 물품을 경매한다.(자세한 경매물품은 아래 URL을 참조) - 펠레가 사인한 축구공 (Original MasterCard Football signed by Pele) - 월드컵 공식 가수인 아나스타샤가 사인한 피버노바 축구공 - 조제프 S. 블라터 FIFA 회장, 변추석(한국), 히라노 소겐(일본)이 사인한 공식 FIFA 월드컵TM 포스터 (Official FIFA World Cup™ Posters signed by FIFA President Mr Sepp Blatter and by the two artists Byun Choo Suk (Korea) and Hirano Sogen (Japan)) - 스웨덴 국가 대표팀이 사인한 스웨덴 대표팀 홈 경기복 (Original Swedish National Team home jersey signed by the Swedish National Team) - 히딩크 감독을 포함한 한국 국가대표팀 선수들이 사인한 포스터 등 ① 최종 낙찰자에게 낙찰 통보를 한다. ② 낙찰자는 매매보호 서비스 업체에 대금을 입금한다. ③ 매매보호 서비스 업체는 유니세프에 대금이 입금되었음을 통보한다. ④ 유니세프는 진품임을 보증하는 COA(Certificate of Authenticity) 와 함께 해당 물품을 낙찰자에게 송부한다. ⑤ 낙찰자는 물품을 이상 없이 받았음을 매매보호 서비스 업체에 통보한다. ⑥ 매매보호 서비스 업체는 입금된 대금을 유니세프 구좌로 입금한다. - 기타 : 월드컵 기간 동안 8~10개씩을 약 10일 동안 경매에 부쳐진다. 축구 경기가 벌어지는 90분 동안, 15~24세의 540명의 청소년들이 HIV에 감염되고 있다. 85명의 어린이들이 에이즈(AIDS)로 인해 죽어간다. 400명의 어린이들은 에이즈로 인해 부모를 잃는다. 1986년 우루과이 출신의 Jose Batista는 경기 시작 후 56초 만에 퇴장 당한 기록이 있다. 1분 마다 임신 중 혹은 출산 중에 한 명의 여성이 사망한다. 1분 마다 20명의 어린이들이 예방 가능한 질병과 영양실조로 인해 죽어간다. 1990년 독일은 브라질, 이탈리아와 같이 세 번째로 우승한 국가가 되었다. 1990년 어린이를 위한 유니세프의 노력에 힘입어 아동권리협약 (the Convention on the Rights of the Child)이 제정되었다. 12년 지난 지금, 전세계 축구 팀들이 한국과 일본에 모여 결전을 준비하고 있다. 미국과 소말리아를 제외한 전세계 모든 나라들은 아동권리협약을 비준하였다. 1990년 카메룬은 아프리카에서 최초로 월드컵 4강 진출국이 되었다. 1990년 어린이 1천명 중 93명이 5세가 되기 전에 사망한다. 오늘날 효과적인 보건 프로그램을 적용해온 결과 81명 수준으로 낮출 수 있었다. 2002년 월드컵의 우승팀은 미화 7백5십만 달러를 거머쥔다. 미화 1백만 달러로 어린이들이 치명적인 어린이 질병으로부터 보호할 수 있는 홍역백신 4백만 개를 구입할 수 있다. 또한 1백만 달러는 어린이들의 눈을 멀게 하는 것을 방지하고, 면역체계를 높일 수 있는 비타민 A캡슐 5천만 정을 구입할 수 있다. 인도는 1950년 월드컵 진출을 포기하였다. 이유는 맨발이 아닌 축구화를 신고 경기해야 한다고 하기 때문이었다. 유니세프가 지원하고 있는 인도의 맨발대학(the Barefoot College)는 맨발로 생활하고 일하는 수백만 인도인의 전통적인 지식을 사용하고 있다. 여자 어린이를 포함한 수천 명의 가난한 어린이들 교육을 도와 지역사회에서 살아나갈 수 있는 생활의 지혜를 얻도록 한다. 튀니지의 축구코치(Tunisian Coach Henri Michel)의 갑작스런 사임으로 인해 팀의 열렬한 팬들은 월드컵 직전에 큰 좌절을 맛보고 있다고 말하였다. 그러나 튀니지는 또다른 분야에서 우승하였다. 1990년대 기간 동안 튀니지는 어린이 영양실조율을 60% 감소시켰다. 이는 세계적으로 가장 큰 감소를 보인 수치이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