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세프 내용 바로가기 링크

설립이념

유니세프 설립이념 이미지

어린이가 살기좋은 세상은
모두가 살기좋은 세상입니다

MORE

역사

유니세프 역사 이미지

1946년 창립된 유니세프의 역사를 알아보세요

MORE

후원자 참여

후원자 참여 이미지

유니세프 후원자님과
함께하는 다양한 활동

MORE

착한상품

착한상품 이미지

지구촌 어린이들에게 희망이
전해지는 착한상품

MORE

자원봉사

자원봉사 이미지

세계 어린이를 위해 활동하는 다양한 유니세프 자원봉사

MORE

뉴스

공지사항

몬순 비로 남아시아 전역에 심각한 홍수와 산사태 발생, 어린이 500만명 이상 피해 입어

2019.07.18

 

- 유니세프(UNICEF) 피해 어린이와 가족에게 긴급구호 확대

 

2019년 7월 18일 카트만두/뉴욕 - 남아시아 3개국(네팔, 인도, 방글라데시)의 홍수와 산사태로 최소 어린이 93명이 사망하는 등 수백만 명의 목숨을 앗아갔습니다. 유니세프는 어린이 500만명을 포함하여 주민 1,200만명 이상이 영향을 받은 것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남아공 유니세프 지역사무소장 장 고프(Jean Gough)은 "어린이 수백만 명이 홍수와 산사태로 인해 심각한 피해를 입었습니다. 홍수와 산사태가 멈추지 않으면 계속해서 피해자 수가 늘어날 것입니다. 유니세프는 지역 당국 및 파트너들과 긴밀한 협조를 통해 아이들의 안전을 지키고 필요한 지원을 제공하고 있습니다.”라고 전했습니다.

 

도로, 다리, 철도가 손상되어 많은 지역에 접근하기 어렵습니다. 어린이를 위한 가장 시급한 요구 사항은 깨끗한 물, 질병 확산을 막기 위한 위생 용품, 식량, 안전한 장소입니다.

 

유니세프는 네팔, 인도네시아, 방글라데시 각국 정부 및 인도주의 파트너들과 긴밀하게 협조하여 영향력을 확대하고 피해 어린이와 가족의 즉각적인 필요에 부응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인도에서는 아쌈(Assam), 비하르(Bihar), 우타르 프라데시(Uttar Pradesh)주 전역과 기타 동북 지역에서 주민 1,300만명 이상이 피해를 입었으며 이중에는 어린이 430만명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상황이 지속되면 피해자 수가 더욱 증가할 것으로 보입니다. 아쌈(Assam)주에서는 홍수로 인해 약 2,000개 학교가 피해를 입었습니다. 일부 지역은 강우와 홍수로 고통을 겪고 있지만, 국가의 절반 가까이 되는 다른 지역들에서는 열악한 무더위와 물 부족 현상을 겪고 있습니다.

 

네팔에서는 어린이 28,702명을 포함하여 주민 약 68,666명이 임시로 대피했고, 47명의 어린이(여자어린이 15명, 남자어린이 32명)를 포함하여 총 88명이 사망했습니다. 네팔 정부의 최근 보고서에 따르면 31명이 실종되었고, 41명은 부상을 입었습니다. 네팔 중부와 동부 지역에서 약 1만 2천 가구가 임시로 대피하였습니다. 그러나 강우량이 줄어들고, 강 수위가 낮아지면서 이들은 집으로 돌아 가기 시작했습니다.

 

방글라데시에서는 몬순 비가 계속해서 내리면서 국가 전반적으로, 특히 중부, 북부, 남동부 지역에 영향을 미치고 있습니다. 홍수로 인해 어린이 약 70만명과 주민 200만명 이상이 홍수 피해를 입었습니다. 주택 약 367,341채가 손상되거나 파괴되었으며 1,866개 초등학교와 지역학교가 홍수 피해를 입었습니다. 로힝야(Rohingya) 난민 백만 명 이상이 살고 있는 방글라데시 동남부의 콕스 바자르(Cox’s Bazar) 지역에도 이달 엄청난 폭우가 내렸습니다.

 

고프(Gough)는 또한 "국가 전역에서 극단적인 기후 변화가 나타나 어린이와 그 가족에게 엄청난 위협을 가하고 있습니다. 기후 변화를 예측할 수 없고, 불규칙해지면 가장 피해를 받는 것은 다름 아닌 어린이입니다.”라고 말했습니다.

 

개별적인 극심한 기상 현상은 특별히 기후 변화 때문이라고 볼 수는 없습니다. 그러나 최근 고온, 집중호우, 느리게 움직이는 기상 전선을 포함한 극심한 기상 현상의 빈도가 늘어나고, 심각해지는 것은 인간의 활동이 전 세계적인 기후 변화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예측과 일치합니다.

 

이는 사망과 황폐화를 초래할 수 있으며, 나아가 어린이의 주요 사망 원인인 영양실조, 말라리아, 설사의 확산에도 기여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이러한 극단적인 기후 변화가 빈번해지고, 규모가 커지면 어린이의 위험에 인도주의적 대응을 제공하고, 위험을 완화시키는 전 세계 역량을 뛰어넘게 될 것입니다.

 

홍수는 어린이의 생존과 발달을 위협하며, 익사로 인한 부상이나 사망과 같이 어린이에게 직접적으로 영향을 미칩니다. 이러한 직접적인 위험 외에도 안전한 식수 공급을 위태롭게 하고, 위생 시설을 손상시키며, 설사 등 기타 질병의 발병 위험을 증가시키고, 어린이의 교육 접근성을 떨어트립니다. 주택 피해는 어린이의 건강을 위협하는데, 특히 긴급 대피소가 부족하거나 적절하게 제공되지 못하는 경우에는 더욱 그렇습니다. 또한 사회 인프라를 파괴하여 필요한 곳에 구호 물품을 전달하는 일이 어려워집니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