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세프 내용 바로가기 링크

설립이념

유니세프 설립이념 이미지

어린이가 살기좋은 세상은
모두가 살기좋은 세상입니다

MORE

역사

유니세프 역사 이미지

1946년 창립된 유니세프의 역사를 알아보세요

MORE

후원자 참여

후원자 참여 이미지

유니세프 후원자님과
함께하는 다양한 활동

MORE

착한상품

착한상품 이미지

지구촌 어린이들에게 희망이
전해지는 착한상품

MORE

자원봉사

자원봉사 이미지

세계 어린이를 위해 활동하는 다양한 유니세프 자원봉사

MORE

보도자료

공지사항

유니세프 “북한 어린이 지원금 1천 950만 달러 포함 2019 인도주의 활동 기금 39억 달러 필요

2019.01.30

유니세프 “북한 어린이 지원금 1천 950만 달러 포함, 2019 인도주의 활동 기금 39억 달러 필요”

 

- 전 세계 어린이 4,100만 명에게 식수 ∙ 영양 · 보건 ∙ 교육 제공 시급
- 북한 어린이 영양실조 심각, 5세 이하 어린이 5명 중 1명이 영양실조로 발달 장애 겪어

 

 

△ 유니세프가 지원하는 북한 황해남도 청단군 병원에서 영양실조 치료를 받은 어린이. 북한의 5세 이하 어린이 5명 중 1명이 영양실조로 발달장애를 겪고 있다. (사진 제공=유니세프한국위원회)

 

유니세프는 북한을 포함하여 2019년 긴급 지원이 필요한 59개국 어린이 4,100만 명을 위해 인도주의 활동 기금 39억 달러가 필요하다며 기부를 호소했다.

1월 29일 발표된 <어린이를 위한 유니세프 인도주의 활동 2019 (UNICEF Humanitarian Action for Children 2019)> 보고서에 따르면, 어린이 3,400만 명이 전쟁 등으로 인해 기본적인 아동보호 서비스조차 받지 못하고 있다. 2019년에 필요한 유니세프 인도주의 활동 기금의 88%는 분쟁과 폭력 등 위기 상황에 처한 어린이를 위해 사용된다. 가장 많은 기금이 필요한 곳은 9년째 분쟁이 이어지고 있는 시리아 지역이다. 시리아 어린이를 돕기 위해서는 12억 달러의 기금이 필요하다.

북한 어린이의 상황도 심각하다. 북한 어린이 259만 명이 영양실조 등 인도주의 위기 상황에 처해 있다. 5세 이하 어린이의 3%는 심각한 영양실조 상태이며, 5명 중 1명이 영양실조로 발달장애를 겪고 있다. 2019년 북한 어린이 영양 지원에 980만 달러, 식수와 위생 지원에 580만 달러가 필요하며, 기본 의약품 및 백신 제공을 위해서는 390만 달러가 시급하다.


2019년 유니세프의 북한 어린이 지원에 필요한 기금은 총 1천 950만 달러(약 217억 원)로 ▲ 영양실조 어린이 7만 명 치료 ▲ 임산부 9만 500명 의료서비스 ▲ 22만 3천 명에게 안전한 물 제공 ▲ 5세 미만 어린이 89만 명 설사병 치료 ▲ 600만 명에게 기본 의약품 전달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2018년 1월부터 10월까지 유니세프는 ▲ 급성 영양실조 어린이 4만 명 치료 ▲ 위급한 상황에 처한 어린이와 가족 5만 5천 명에게 안전한 식수 공급 ▲ 어린이 24만 명에게 예방접종 실시 ▲296만 명에게 기본 의약품 전달 등을 진행했다.

이기철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사무총장은 “유니세프한국위원회는 지난 10여 년 간 약 3,000만 달러를 북한 어린이를 위해 지원했다”며, “우리 동포인 북한 어린이를 위한 각별한 지원이 필요하다“고 기부를 호소했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