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세프 내용 바로가기 링크

설립이념

유니세프 설립이념 이미지

어린이가 살기좋은 세상은
모두가 살기좋은 세상입니다

MORE

역사

유니세프 역사 이미지

1946년 창립된 유니세프의 역사를 알아보세요

MORE

후원자 참여

후원자 참여 이미지

유니세프 후원자님과
함께하는 다양한 활동

MORE

착한상품

착한상품 이미지

지구촌 어린이들에게 희망이
전해지는 착한상품

MORE

자원봉사

자원봉사 이미지

세계 어린이를 위해 활동하는 다양한 유니세프 자원봉사

MORE

보도자료

공지사항

경기도교육청·대한체육회와 함께 「스포츠 활동에서의 아동권리 보호」 공동선언 및 캠페인

2019.04.04

유니세프한국위원회, 경기도교육청·대한체육회와 함께
「스포츠 활동에서의 아동권리 보호」 공동선언 및 캠페인

 

     – 안전한 스포츠 환경 조성을 위한 6가지 약속
     – 유니세프 웹사이트 통해 ‘아동의 권리를 위한 스포츠 원칙’ 및 교육 자료 배포
     – 스포츠 미투 등 체육계 인권 침해 심각, 아동 보호 장치 마련 계기

 


△ 4월 4일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이기철 사무총장, 경기도교육청 이재정 교육감, 대한체육회 이기흥 회장이 스포츠 활동에서의 아동권리 보호를 위한 공동선언에 서명했다. (사진 제공=유니세프한국위원회)

 

유니세프한국위원회(사무총장 이기철)는 아동의 안전하고 즐거운 스포츠 활동 참여를 위해,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 대한체육회(회장 이기흥)와 4일 ‘스포츠 활동에서의 아동권리 보호를 위한 공동선언’에 서명 했다.

 

경기도교육청에서 열린 공동선언식에는 3개 기관 대표 및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유승민 위원, 경기도체육회와 종목단체 사무국장, 운동부 코치, 초등스포츠클럽 강사, 학교 체육교사 등이 참석했다.

 

스포츠 미투 등 스포츠 관련 인권 침해와 보호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높아진 가운데, 지도자 등 관계자의 인식을 개선하여 아동의 권리를 존중하는 스포츠 문화를 만들어야 한다는 데 뜻을 같이한 것이다. 스포츠 활동의 긍정적인 효과에도 불 구하고, 기록과 경쟁 중심의 사고, 훈련과 연습과정에서 아동이 겪는 신체적·정신적 폭력 및 안전사고 등은 아동의 스포츠 활동을 저해하고 권리를 침해하는 위험요인이다.

 

이에 대처하기 위해 3개 기관이 공동선언한 내용은 총 6가지로 스포츠 지도자의 약속 4가지, 체육회와 종목단체 및 지역단체 관련 내용 2가지이다. 세부 내용은 ▲아동의 권리 존중과 지원 약속 ▲아동의 균형적인 성장 고려 ▲발생 가능한 위험으로부터 아동 보호 ▲아동의 건강 보호 ▲아동의 권리 보호를 위한 거버넌스 체계 수립 ▲성인관계자의 이해도 증진 및 참여이다.

 

이 공동선언은 2018년 10월 유니세프가 발표한 ‘아동의 권리를 지키는 스포츠 원칙(Children’s Rights in Sports Principles)’을 토대로 작성되었다. 이번 공동선언은 스포츠 활동에서 아동권리를 존중하고 보호하는 문화 정착의 출발점이 될 전망이다.

 

공동선언을 시작으로 3개 기관은 스포츠 활동에서 아동권리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는 ‘스포츠 활동에서의 아동권리 보호(#SportsforEveryChild)’ 캠페인을 펼친다. 경기도 내 스포츠 지도자들은 아동의 권리 및 안전 교육을 이수하고, 관계자 2,300여 명은 아동권리 원칙 준수에 동참하는 릴레이 캠페인을 이어갈 예정이다. 아동은 폭력과 위험 없는 안전한 스포츠를 위한 교육(#SafetoLearn)을 받는다. 2차시로 구성된 아동 대상 교육은 아동이 직접 위험 요인을 탐색하고 보호를 위한 규칙을 익히는 게임과 참여 활동으로 진행된다. 관련 자료는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웹사이트(www.unicef.or.kr/education/data.asp)에서 확인할 수 있다.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이기철 사무총장은 “유엔아동권리협약 19조에 따라 모든 아동은 폭력과 학대, 착취로부터 보호받아야 한다”며 “아동이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스포츠 미투와 같은 인권 침해를 겪지 않고 안전한 환경에서 스포츠를 즐길 수 있도록 유니세프가 앞장서겠다”고 힘주어 말했다.

 

경기도교육청 이재정 교육감은 “아동의 권리가 보호되는 스포츠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민관 협력이 필요하다. 이번 공동선언이 이를 위한 자양분이 될 것”이라며, “이번 선언을 계기로 스포츠 활동에서의 어린이 권리가 존중받을 수 있도록 지 속적인 캠페인을 전개해 나갈 것이다.”라고 전했다.

 

대한체육회 이기흥 회장은 “일선 체육현장의 스포츠 지도자 및 체육 관계자들이 앞장서서 유·청소년의 권리 보호 원칙을 준수하고 학생 중심의 안전한 스포츠 복지 문화를 조성하여 아동이 존중받는 스포츠 활동을 적극 보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국제올림픽위원회 유승민 위원은 “많은 분들이 아동권리 보호 캠페인에 동참해서 앞으로 경기도를 비롯하여 대한민국 스포츠 현장에서 아동권리와 행복이 지켜지기를 희망한다”며 캠페인을 통해 아동이 스포츠의 가치를 진정으로 느끼고, 스포츠 꿈나무로서 대한민국 스포츠에 큰 기여를 할 것이라 믿어 의심치 않는다.”라고 말했다.

 

 

* 유엔아동권리협약(Convention on the Rights of the Child, CRC)
1989년 11월 유엔총회에서 만장일치로 채택된 어린이를 위한 협약. 이 세상 어린이라면 누구나 마땅히 누려야 할 생존·보호·발달·참여 등 모든 권리가 담겨 있다. 한국을 포함, 전 세계 196개국에서 지키기 로 약속했다.

 

* 아동의 권리를 지키는 스포츠 원칙(Children’s Rights in Sports Principles)
아동의 권리 실현을 위해 스포츠 기관, 교육기관 및 지도자, 후원기업, 성인 운동선수, 부모와 보호자가 고려해야 할 10가지 원칙으로 2018년 유니세프에서 발표했다.

 

스포츠 기관과 지도자가 지켜야 할 원칙
01 아동의 권리를 존중하고 지원할 것을 약속합니다.
02 스포츠를 통한 아동의 균형적인 성장을 고려합니다.
03 스포츠 활동 중 발생할 수 있는 위험에서 아동을 보호합니다.
04 아동의 건강을 보호합니다.
05 아동의 권리 보호를 위한 거버넌스 체계를 수립합니다.
06 스포츠 활동 및 아동과 관련된 성인 관계자의 이해를 높이고 참여시킵니다.

 

후원 기업이 지켜야 할 원칙
07 후원 관련 의사결정 과정에서 아동의 권리를 고려합니다.
08 후원하는 기관이 아동의 권리를 존중하는 일에 동참하도록 독려합니다.

 

성인 운동선수가 지켜야 할 원칙
09 스포츠에서 아동 권리 보호를 위해 이해관계자와 지속적으로 만나고 논의합니다.

 

부모와 보호자가 지켜야 할 원칙
10 스포츠 활동을 통해 아동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합니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