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세프 내용 바로가기 링크

유니세프

유니세프 설립이념 이미지

어린이가 살기좋은 세상은
모두가 살기좋은 세상입니다

MORE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유니세프 역사 이미지

유니세프한국위원회는 한국에서 유니세프를 대표합니다.

MORE

후원자 참여

후원자 참여 이미지

유니세프 후원자님과
함께하는 다양한 활동

MORE

착한상품

착한상품 이미지

지구촌 어린이들에게 희망이
전해지는 착한상품

MORE

자원봉사

자원봉사 이미지

세계 어린이를 위해 활동하는 다양한 유니세프 자원봉사

MORE

보도자료

공지사항

유니세프한국위원회 ・ 보건복지부 ・아동권리보장원, 아동권리포럼 ‘온택트 시대, 온라인에서의 아동권리’ 성료

2020.09.25

유니세프한국위원회 ・ 보건복지부 ・아동권리보장원
아동권리포럼 ‘온택트 시대, 온라인에서의 아동권리’ 성료

 

- 포스트 코로나 시대 온라인에서의 아동권리 보호 및 증진 방향 논의 자리
- 정부기관, 아동단체, 학계, 지역아동센터 관계자 등 1,200여 명 온라인으로 참여

 

유니세프한국위원회는 9월 25일 보건복지부 및 아동권리보장원과 함께  ‘2020 아동권리포럼- 온택트 시대, 온라인에서의 아동권리’ 포럼을 공동개최했다.

이번 포럼은 코로나19로 어린이들의 온라인 노출 시간이 증대된 가운데 온라인 아동 성 착취·학대를 예방하고, 아동권리 보호 및 아동참여 방안을 모색해 아동친화적인 온라인 환경을 조성하고자 마련됐다.

온택트 방식의 화상회의로 진행된 포럼은 유튜브 실시간 방송을 통해 1,200여 명의 정부기관, 아동단체, 학계, 지역아동센터 관계자 등이 함께했다.

최근 n번방 사건 등 아동의 온라인 범죄 피해 사례가 증가하는 가운데 이를 예방하기 위한 토론이 전개돼 눈길을 끌었다. 토론에는 학계, 법조계를 포함해 아동권리보장원 아동학대예방본부, 한국사이버성폭력대응센터, 여성가족부 아동청소년성보호과 담장자들이 함께해 현장의 생생한 목소리를 전하기도 했다. 특히 토론의 좌장을 맡은 원혜욱 교수(인하대학교 부총장, 법학전문대학원)는 유니세프 아동친화사법 자문단으로 활동하며 강조해 온 온라인 그루밍 처벌 규정에 대한 필요성을 재차 피력해 많은 이들의 공감을 이끌어냈다.

1, 2부로 이뤄진 포럼에서 한국청소년정책연구원(이윤주 연구위원)과 디지털리터러시교육협회(김묘은 대표)는 ‘비대면 아동친화적 온라인 환경 활용 가능성’과 ‘온라인 교육을 통한 아동권리 증진 방안’을 발표했으며, 이후 학계 및 관련 정책 담당자들의 토론에서 디지털 가속화 시대의 아동권리 보호에 대한 폭넓은 의견 교환이 이뤄졌다.

2부에서는 안전한 온라인 세상을 만들기 위한 아동 성 착취·학대 대응 방안 논의가 이어져 유니세프 본부 아동보호사업국 코넬리우스 윌리엄스 부국장의 ‘온라인 아동권리 보호를 위한 국제적 대응’과 국회입법조사처 전윤정 입법조사관의 ‘한국의 아동대상 디지털 성 착취·학대 현황 및 대응과제’ 발표가 진행됐다.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이기철 사무총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아동의 많은 일상이 온라인 공간으로 빠르게 이동하고 있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는 기존의 아동보호 체계를 뛰어넘어 온라인 세상에서 아동들이 자신의 잠재력을 안전하게 마음껏 펼칠 수 있도록 정부와 보호자, 학교, 기업 등 전 사회분야가 함께 나서야 한다”며 온라인 아동권리 보호를 위한 선제적 대응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자료집 보러가기

 

 

후원하기